중년여성민감한성감대 가장 흥분되는 곳 찾는법.


  


여성의 성감대 하면 가장 먼저 떠오르는 곳은 어디일까요.
대부분의 사람들은 유방, 성기, 클리토리스, 귓볼, 목덜미, 엉덩이 등 다양하게 대답합니다. 


일반적으로 여성의 성감대는 남성에 비해 더 민감하며, 범위도 넓습니다. 
대체로 입, , , , 겨드랑이, 젖가슴, 유두, 허벅지, 성기 등이 성감대라고 할 수 있는데
몸 전체가 성감대인 사람도 있습니다.


그리고 여성들의 섹스에 대한 흔한 오해 중 하나는 남성의 성감대는 성기뿐이라는 것입니다.
하지만 귀, , 유두, 허벅지, 무릎, 치골 등을 자극했을 때 흥분된다는 남성들도 많이 있습니다.


성감대는 사람마다 다르기 때문에 어떤 사람은 유두를 자극하면 금방 흥분되지만,
목은 아무리 깨물어도 별다른 느낌이 없을 수 있습니다. 
결국은 자신과 파트너의 성감대를 아는 것이 '느낌있는 밤을 보내는 지름길입니다. 


이처럼 중요한 성감대는 후천적으로 개발될 수 있으며 이를 자극하는 방법도 다양합니다. 
서로의 몸에 대해 잘 모른다면 성감 집중훈련을 하는 것이 도움이 되기도 합니다.


혼자 또는 파트너와 함께 윤활제 등을 사용해 자신의 몸 또는 파트너의 몸을 자극하면서
느껴지는 감각에 집중하고 즐기는 것이 중요합니다. 




하지만 그전에 알고 있어야 하는 성감대는 대부분이 사람들이 알고 있습니다. 
성감대는 개인마다, 성관계를 할 때마다 차이가 있는 것이 사실입니다. 
그렇더라도 여성들에게 공통적으로 가장 민감한 성감대가 있을 법도 한데,
그 첫 번째가 어디인지에 대해서는 궁금증이 생기게 마련입니다.

 

G-스팟이란 지난 1950년 독일의 산부인과 의사 에른스트 그라펜베르크가 발견한 여성의 질내 구조로,
자극을 받았을 때 여성의 성적 만족도를 극대화하는 지점으로 알려졌으나
의학계에서는 그 존재가 논란의 대상이 되어 온게 사실입니다.


그러나 이탈리아 라퀼라대학 연구진은 최근 의학전문지 `(
) 의학저널'에 발표한 논문에서
질내 세포조직이 두꺼운 여성들의 몸에 G-스팟이 존재한다고 밝혔다고 합니다.


연구진이 성인여성 20명을 대상으로 질내 조직에 대한 초음파 검사를 실시한 결과
질 오르가슴을 느낀 9명의 여성들은 나머지 피험자들에 비해 질과 요도 사이에 위치한
세포조직이 두껍다는 사실을 발견한 것입니다.

이곳은 가운데 손가락을 여성의 질내 두마디까지 삽입하여 11시-1시방향으로 꺽었을때 만져지는
곳이라고 알려져 있습니다.

 


성감대를 찾는것은 서로를 위한 기입니다. 사람들은 누구나 자기만 가지고 있는 민감한 곳이 있기
마련입니다. 하지만 말하기가 부끄러운 경우가 많습니다.
배우자가 이상하게 생각할지 모르기 때문입니다.

밤이 되면 낮의 한 커플을 벗겨내야 합니다. 원초적으로 돌아가.. 서로에게 원하는 것을 말하는 것도
중요하기 때문입니다.


[관련 도움글]
[여성오르가즘] 여성오르가즘 방해하는 여성성기능장애, 여성성기능장애 해결로 매일밤 오르가즘 느끼는 방법
부부잠자리 고민 해결로 만족스런 성생활 만들기
뚱뚱한 사람(여성)과의 부부관계 오르가슴 느끼기 어려운 이유는.
[중년부부성관계] 부부관계 소원해지기 쉬운 중년부부에게 나타나는 성기능장애 극복하는 방법
 [여성질수축] 부부관계를 좀더 흥분되고 짜릿하게 만들어주는 여성질수축, 상대방을 위한 노력.
 [부부성관계향상프로그램] 부부관계 서로에게 말 못할 고민을 해결해 줄 수 있는 부부성관계향상프로그램
 [여자 불감증] 20대 젊은 시기에도 나타나는 불감증 원인, 여성불감증 해결하고 오르가슴 느끼기 위한 프로그램




그럼 행복한 하루 되세요.  

           참!!! 왼쪽에서 계속 따라다니는 추천버튼 꾸우욱 눌러주시는 센스 !! 감사합니다.




Posted by 지속당

댓글을 달아 주세요